• 뉴스
  • 분석
  • 지식
  • 연결
  • what's X
  • 로그인

[아웃소싱 비망록] 왜 우리 업무 계획은 매번 ‘터지는’ 걸까

김철민
김철민
- 4분 걸림

📃 이 글을 읽으면 알 수 있어요!

1. 얼마 전 또 하나의 물류센터가 터졌다는 소식이 들려왔습니다. 대량의 신규 화주 주문이 본격적으로 들어오는 상황에서 현장 직원의 돌연 퇴사와 새로운 물류 시스템에 대한 미숙이 불러온 비극이었는데요. 우리는 사업을 운영하면서 이렇게 불확실한 여러 변수들을 수시로 마주하게 됩니다. 과연 이러한 불확실성은 극복할 수 있는 것일까요? 그 방법을 전합니다.

2. 필자는 외주 개발사의 현직 부대표로 일하고 있습니다. 그 전에는 엔터테인먼트와 헬스케어, 법무와 관련된 웹, 앱 프로덕트를 보유하고 있는 플랫폼 회사에서 기획자, PO로 오랜 시간 일했는데요. 인하우스 개발조직과 소통하던 그의 업무가 전혀 모르는 밖에 있는 회사와 협업하는 방식으로 바뀌니까 새로 보이기 시작한 ‘비극’이 있습니다. 그 경험을 전합니다.

3. IT, 물류, 콘텐츠, 커머스를 막론한 다양한 산업에서 우리는 ‘아웃소싱’을 이용합니다. 그리고 경우에 따라서 프로젝트 이행에 대한 약속과 불이행에 대한 패널티를 ‘계약서’에 명기합니다. 그렇다면 계약서는 과연 불확실성에 대응할 수 있는 수단이 될 수 있을까요? 우리의 약속은 정말로 계약서대로 지켜졌나요?

4. 불확실성은 예방할 수 없습니다. 우리는 이미 팬데믹 기간 벌어졌던 수에즈 운하 좌초, 우크라이나 전쟁이 어떤 공급망의 비극을 불러왔는지 기억합니다. 우리는 누구도 이러한 사건이 일어날지 몰랐음은 물론입니다. 하지만 불확실성은 ‘관리’할 수 있습니다. 그 방법은 비단 먼 곳에 있지 않은데요. 우리 조직원들과의 ‘커뮤니케이션’에서 해법을 찾을 수 있습니다. 그 디테일을 전합니다.

💡
동 콘텐츠는 비욘드엑스가 운영하는 '커넥터스' 유료 구독 신청을 통해 보실 수 있습니다. 내용 전문을 보시려면 아래를 클릭하세요.
[아웃소싱 비망록] 왜 우리 업무 계획은 매번 ‘터지는’ 걸까
Editor’s Note 왜 물류센터는 맨날 터질까? 얼마 전 한 물류센터가 터졌다는 소식이 저에게 들려왔습니다. 이 물류센터를 운영하는 업체는 평소에 없었던 대규모 이커머스 물량을 출고하는 화주를 유치했고요. 전에 없었던 이커머스 물량 증가를 감당할 수 있는 시스템을
커넥터스 : 네이버 프리미엄콘텐츠
연결하는 사람들의 유통물류 비즈니스 이야기. 가치 있는 정보, 숨은 업계 실무자의 노하우를 전합니다.
아웃소싱불확실성물류공급망관리분석룸

김철민

「네카쿠배경제학」저자. 비욘드엑스와 네이버 프리미엄 유통물류 콘텐츠 채널 커넥터스 대표이자 공동창업자다. 인류의 먹고사니즘과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따른 도심물류 생태계를 관찰하고, 시대마다 진화하는 공급망의 의미와 역할을 해석하는 일을 한다. 유통물류분야 전문 콘텐츠와 현장 전문가의 협업을 통해 교육, 컨설팅, 물류전문투자조합 등 투자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대통령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 분과위원으로 활동 했으며, 국립 인천대 창업혁신교수와 한국로지스틱스학회 부회장으로 활동 중이다.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구독은 저희에게 큰 힘이 됩니다

https://contents.premium.naver.com/connectx/us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